부동산 소식

로그인

분양/임대 소식

언론사 서울특별시 
날짜 2019-09-26 

청년 커뮤니티 시설을 강화한 청년주택
 - 26일 도시관리계획 결정고시, 내년 2월 착공, 22년 4월 입주 시작

 - 지하 6층, 지상 22층, 총 299세대 규모로 건립 (공공임대 79세대, 민간임대 220세대)
 - 커뮤니티 시설의 특화계획으로 청년층의 다양한 수요에 부응할 계획

  서울시는 군자역 인근 광진구 중곡동 637-5번지 일원의 “역세권 청년주택” 사업에 대하여 도시관리계획(용도지역, 지구단위계획구역 및 계획)을 결정(변경) 고시한다고 밝혔다.

 이번에 공급하는 역세권 청년주택 사업은 「민간임대주택에 관한 특별법」 및 「서울시 역세권 청년주택 공급 지원에 관한 조례」에 따라 민간 사업시행자가 2019년 3월 시에 도시관리계획 변경 등을 포함한 사업계획서를 접수하였고, 시는 관련 규정에 따라 도시계획위원회 역세권 청년주택 분과위원회 심의 및 도시․건축 공동위원회 역세권 청년주택 분과위원회 심의 등 사업계획결정 절차를 완료하고, 26일 고시했다.

  이번에 도시관리계획(용도지역, 지구단위계획구역 및 계획) 변경 결정고시를 통해 사업계획이 결정된 역세권 청년주택은 부지면적 2,000㎡ 이하의 비촉진지구 사업으로, 도시계획위원회(역세권 청년주택 수권분과위원회) 및 도시․건축공동위원회(역세권 청년주택 수권분과위원회)의 심의를 거쳐 제3종일반주거지역에서 일반상업지역으로 용도지역을 변경하여 기본용적률(680%) 적용 등을 통해 지하 3층, 지상 20층, 공공임대 84세대, 민간임대 215세대, 총 299세대의 규모로 건립될 예정이다.

  세부 규모는 총 연면적 14,922.69㎡으로 주차장 88면을 설치하고, 이중 약11%인 10대의 주차면수는 나눔카 전용으로 배정할 예정이다. 지상1층~지상2층은 근린생활시설, 지상 3층~19층은 청년주택으로 구성된다. 지상 20층에는 입주민들을 위한 커뮤니티시설도 들어설 예정이다.

  공급세대는 총299세대(공공84 민간215)로 단독형 210세대, 신혼부부형 89세대로 구성된다.
  공사 착공은 2020년 2월, 입주자 모집공고는 2021년 10월에 실시하여 2022년 4월 준공 및 입주할 계획이다.

  특히, 이번에 인가된 중곡동 역세권 청년주택은 교통이 편리한 역세권에서 쾌적한 환경의 주거공간뿐만 아니라 주민커뮤니티시설의 최상층 배치로 다양한 시설이 함께 제공되어 청년층의 다양한 니즈를 충족시킬 것으로 보인다.

  한편, 지난 9.17일부터 시작되어 9.19일 역세권청년주택의 첫 입주자 모집이 140:1이 넘는 경쟁률을 기록하며 인기리에 마감된 바 있다. 이는 역세권 청년주택이 청년층의 관심을 끌고 있을 뿐만 아니라 입주 대상자인 청년들의 열띤 호응을 얻고 있다는 방증이다.

  김성보 서울시 주택건축기획관은 “중곡동 역세권 청년주택이 원활하게 진행되도록 지원하겠다”며 “이번 첫 입주자 모집에서 청년들의 뜨거운 관심이 확인된 만큼 서울시는 그 요구에 부응해 나가도록 역세권 청년주택을 차질 없이 공급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건축 개요

대지위치 광진구 중곡동 637-5번지 일대
지역지구 제3종일반주거지역→일반상업지역
대지면적 1,623.4㎡
용도 공동주택(역세권 청년주택 299세대), 근린생활시설
건축면적 964.31㎡
연면적 지하 3,885.83㎡
지상 11,036.86㎡
합계 14,922.69㎡
건폐율 59.40%(법정60%)
용적률 679.86%(법정 680% 이하)
세대수 299세대
공공임대 84세대
민간임대 215세대

BIN0002+.jpg

BIN0003.jpg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